120 days Rule (Students)

여러분은 일 처리할 때 미리미리 계획하는 타입인가요? 아니면 마감에 임박해야 몸이 움직여지는 타입인가요?

저는 항상 마감에 쫓기는 사람입니다.  사실 지금 이 글도 마감에 쫓겨 쓰고 있지요 ㅎㅎ

비자 신청하시는 분들을 보면 대부분은 제시간에 신청을 하시지만 간혹 너무 촉박하게 여행 일정을 잡아서 인터뷰 하자 마자 “내일 비자 받을 수 있나요?” 하고 물어보시는 분들도 종종 있어요.  반대로 학생비자 신청하면서 9월에 새학기 시작인데 5월도 되기전에 미리미리 인터뷰를 하고 비자를 받아두려는 분들도 계시답니다.  오늘은 이렇게 미리미리 준비하시는 모범적인 신청자들을 위한 자그마한, 하지만 아주 유용한 팁을 하나 알려 드리려고 해요

학생 비자를 신청하실 때는 120일 규정(120days Rule) 이라는 것이 있다는 것을 염두에 두세요.

I20 w Grad Hat

120일 규정이란 입학허가서 상의 등록일보다 120일 전부터 비자를 신청할 수 있다는 건데요, 예를 들어 나의 입학허가서 상의 등록일이 91일 이라면 비자인터뷰는 120일…약 4개월전, 그러니까 5월4일 이후로 잡으셔야 한답니다. 만일 그 전에 인터뷰 하러 오신다면 안타깝지만 120일 규정을 적용해서

  1. 일단 인터뷰를 하고
  2. 입학허가서 상의 등록일이 120일 남은 시점에 다시 대사관으로 여권을 보내 비자를 받는다

이런 번거로움이 있을 수 있어요.

하지만 명심하세요.  여름방학과 겨울 방학을 앞두고는 항상 많은 분들이 미국여행을 계획하기 때문에 미리미리 신청하시는 것이 최선이구요.  미리미리 준비하시되 학생비자에는이 있다는 것을요.

앞으로도 저희 블로그를 자주 방문해 주시면 이런 유용한 팁을 계속 얻을수 있답니다.  도움이 되신 분들은 좋아요 꾹~~


Are you the type of person who plans way ahead when you have a chore to do? Or are you the type who can’t get themselves moving unless you are facing an impeding deadline? I am the type who is always doing things at the last possible second. In fact, I am even writing this blog post as it is due;)

From my experience, most visa applicants give themselves plenty of time to receive their visas. But occasionally, there are those applicants on a very tight vacation schedule; as soon as the interview is over, they ask if they can get their visa by the following day.  Yet, there are also students who won’t be starting their new semester until September, but already arrange for their interviews before it’s even turned May.

Today’s post is a trivial, yet very valuable, piece of advice for those types who plan way ahead. This advice is about the 120-day rule that applies to student visa applicants.

The rule is this: You can only apply for your visa within 120 days of the start date on the program, as shown on the front of the I-20.

For example, if the start date for my program is September 1, my interview can be 120 days before that…that’s about four months, so…I could apply after May 4th. If your interview does happen to fall more than 120 days out, that would unfortunately mean going through the hassle of:

1) Have your interview, and if you are approved for your visa,
2) Send your passport back to the Embassy after the 120-day mark has passed to receive your visa.

But, keep this in mind: It is still best to apply early for your student visa ahead of the summer and winter vacations, as there are a lot of people applying for U.S. visas (so it is harder to get an appointment).  Apply early, but don’t forget the 120-day rule!

We hope that you will continue to read our blog for more of this simple, yet useful advice about getting your visa. I hope this has been some help!

CHJ

Posted in Nonimmigrant Visas 비이민비자, Policies and Procedures 규정 및 절차, Question of the Week 이번주의 질문, Uncategorized | Tagged , , , , | Leave a comment

May 6, 2016

2016 5 6일(금요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됨에 따라, 주한미국대사관 비이민비자과와 이민비자과 모두 휴무합니다.

Both the Nonimmigrant and Immigrant Visa Units will be closed on May 6, 2016 in observance of a special national holiday.

Posted in Uncategorized | Tagged , , | Leave a comment

A Consular Officer’s hidden bit of Korea…on the California coast

저는 서른살이 될때까지 한국을 방문한 적이 없었어요. 하지만 LA에서 자랐다는건 한국의 문화가 내 삶의 일부였다는 것을 의미하죠. 제가 가장 좋아했던 한국문화는  제가 집에 돌아갈때 마다 방문하는 곳인 캘리포니아 산 페드로에 있는 Korean Friendship Bell입니다. 저는  그곳을 정말 좋아해서  그곳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도 했답니다.

한국에서 만들어진 가장 큰 종인 에밀레종을 본떠서 만들어진 Korean Friendship Bell은 1976년에 미국의 200주년을 기념해서 한국에서 보낸 선물이었어요. 2010년 부터 Korean Friendship Bell은 새해전야, 한인의 날, 미국의 독립기념일, 광복절을  포함해 일년에 다섯번의 타종을 합니다.

Korean Friendship Bell이 위치한 곳은 태평양과 카타리나 아일랜드의 멋진 풍경을 가지고 있어서 소풍, 연날리기  그리고 웨딩촬영지로 인기가 많아요.  또 근처에 위치한 농구코트는  완벽한 세트에서 농구를 하기 원하는 사람들을 끌어모으는 매력적인 장소죠.  제가 방문할때마다  공원은 짙은  녹음과 눈부신 햇살, 그리고 종의 아름다움을 즐기려는 세계각지에서 온 가족들로 붐빕니다.  Korean Friendship Bell은 영화(The Usual Suspects, It’s Pat)와 뮤직비디오(Lana Del Rey, Zico)에도 등장했었답니다.

사람들이 LA에서 한국문화를 생각할때 사람들은 흔히 코리아타운을 떠올리곤 하죠. 하지만 한국문화를 대표할만한 정말 놀랄만한 무언가를 찾기 원한다면 110번 고속도로의 끝까지 달려가보세요. 그곳에서 여러분은 태평양의 멋진 풍경과  더불어 있는 Korean Friendship Bell 을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Korean Friendship Bell

Even though I didn’t visit Korea for the first time until I was 30, growing up in L.A. meant that its culture was always part of my life.  One of my favorite bits of Korean culture there, and a place that I always visit when I’m home, is the Korean Friendship Bell in San Pedro, CA.  I love it so much, I had my wedding ceremony there.

Modeled after the Emilie Bell, the largest bell ever cast in Korea, the Korean Friendship Bell was a present from South Korea to celebrate America’s Bicentennial in 1976.  Since 2010, the bell is struck five times a year, including New Year’s Eve, Korean American Day , the Fourth of July, and Korean Liberation Day (August 15).

With  amazing views of the Pacific Ocean and Catalina Island, the Bell is a very popular spot for picnics, kite flying and wedding photos (even for yours truly).  The basketball courts nearby attract people who want to play the game in a gorgeous setting.  Every time I go, the park is filled with families from around the world enjoying the beauty of the Bell, especially the beautiful blues and greens and the striking whites. The Bell has been both in movies (The Usual Suspects, It’s Pat) and music videos (Lana Del Rey, Zico).

When people think of Korean culture in L.A., it usually of Korea Town.  However, to find one of the most stunning representations of it, take the 110 freeway to the end and you’ll find the Korean Friendship Bell, with a stunning view of the Pacific Ocean to boot.

GMS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How to Contact the Visa Services Desk

Do you have specific questions on your visa application?  Please contact the Visa Services Desk directly.

More information on how to contact the Visa Services Desk can be found on http://www.ustraveldocs.com/kr/kr-main-contactus.asp.

미국비자와 관련된 질문이 있으십니까?  아래 연락처를 통해 문의하실 수 있습니다.

  • 이메일: support-korea@ustraveldocs.com  (한국어 가능)
  • 전    화:
    • 02) 6009-9170  (서울)
    • 1600-8884 (대한민국 내)
    • (703) 520-2234 (미국 내)

비자 문의를 하실 수 있는 방법들에 관한 정보는 이 곳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http://www.ustraveldocs.com/kr_kr/kr-main-contactus.asp.

Posted in Immigrant Visas 이민비자, Nonimmigrant Visas 비이민비자, Question of the Week 이번주의 질문, visa application status check | Tagged , , , , , | Leave a comment

Embassy Youth Forum

Amb Stephens_Emb Youth Forum

대사관의 정례 영어 토론 프로그램인 “Embassy Youth Forum”에 어제 특별한 손님이 자리를 함께 해주셨습니다. 오랜 지혜와 식견을 나눠주신 캐슬린 스티븐스 전 주한미국대사(2008-2011)에게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The Embassy Youth Forum welcomed a special guest yesterday, former Ambassador Kathleen Stephens! Thank you for sharing your wisdom and knowledge!

Posted in Outreach Events,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April Fools

오늘은 4월 1일 “만우절”입니다.

1년에 딱 한번 가벼운 장난과 거짓말이 허용되는 날인데요, 이 전통은 언제 알려지기 시작한걸까요? 무려 1700년전으로 올라간다고 하네요!

http://www.history.com/this-day-in-history/april-fools-tradition-popularized

image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National Puppy Day

image

3월 23일은 미국의 ‘강아지의 날’이였습니다. 미 국방부에서 이 특별한 날 미군을 돕는 군견들에게 감사를 표했네요.:)
March 23 is National Puppy Day in the U.S.  In commemoration of this special day, the U.S. Department of Defense(DOD) recognized all of the service pups that help their service members daily.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