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was refused 214(b). What does this mean? Should I Reapply for a Visa? 저는 214(b)조항에 의해 거절이 되었습니다. 이게 무슨 의미 인가요? 비자를 다시 신청을 해야 하나요?

U.S. immigration law assumes that every non-immigrant applicant (with the exception of H and L visas) is an intending immigrant.  It is the responsibility of the applicant to convince the consular officer that he or she does not plan to live permanently or seek full-time work in the United States.  If in the course of the interview and based on the information available the consular officer is not convinced of your intention then you may be refused under a section of the law called 214(b).  If you receive such a refusal, we recommend that you do not reapply unless your circumstances have changed significantly since your last interview.

미국 이민법에 의하면 모든 비이민 비자신청자들 (취업비자H와 L 비자 제외)은 이민 의도가 있는것으로  간주 합니다.   신청자는 미국에서 영구 거주 또는 정규직업을 가질 계획이 없다라는 것을 영사에게 증명하셔야 합니다.  만약 인터뷰시 귀하가 이민의사가 없음을 증명할수 없는 경우 영사는 214(b) 조항에 의해 비자를 거절할 것입니다.  만약 214(b) 조항에 의해 비자가 거절이 되었다면 마지막으로  인터뷰를 한날로 부터 귀하에게 커다란 변화가 없는 이상 다시 비자 신청을 하지 않기를 권장해 드립니다. 

There is an American phrase, “If at first you don’t succeed, try, try again.”  However, when it comes to non-immigrant visas this is not necessarily the best advice.  We often interview applicants who think that their “luck” will be better with a “different consular officer” or “more documents” or “better preparation.”  This is simply not true.  In most cases you should only reapply if there have been real changes related to your education, job, purpose of travel, or personal relationships.  This usually does not happen in a few days or even months. 

Consular officers adjudicate cases based on their merits and in accordance with U.S. law.  It is not personal.  You are always welcome to reapply but consider your situation carefully before you spend more money and time without the outcome you are hoping for. 

미국에는 “처음에 성공하지 못하면 계속 시도를 하십시오 ” 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러나 비이민비자의 경우 이것은 결코 좋은 조언이 아닙니다.  저희는 다른 영사에게 인터뷰를  받거나 더 많은 서류를 준비하거나  또는 면접 준비를 더 잘하면 비자를 받을수 있을 것이라 생각을 하는 신청자들을 종종 보게 됩니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닙니다.  귀하의 교육, 직업, 여행목적과 개인상황에 실제적인 변화가 있을 경우에만 재신청을 하시기 바랍니다.   이런 변화가 수일내 또는 몇달이내에 일어 난다고 보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영사는 신청자 개인의 자격과 미국법에 따라 비자 심사를 합니다.  이것은 주관적인 것이 아닙니다. 귀하께서는 언제든지 재신청을 하실 수 있지만 본인의 상황을 신중히 검토하여 비자가 발급되지 않을 상황에서 비용과 시간을 낭비하지마시기 바랍니다.

About US Embassy Seoul

U.S. Embassy Seoul Consular Section
This entry was posted in Nonimmigrant Visas 비이민비자, Policies and Procedures 규정 및 절차 and tagged , , . Bookmark the permalink.

8 Responses to I was refused 214(b). What does this mean? Should I Reapply for a Visa? 저는 214(b)조항에 의해 거절이 되었습니다. 이게 무슨 의미 인가요? 비자를 다시 신청을 해야 하나요?

  1. jihye yoon says:

    각 영사관들이 비자 거절을 할때 확실한 이유를 알려주지.않고 거절시키는 겁니까? 미국에 공부하러 간다는 그 이유가 도대체 어떻게 미심쩍길래 이유도 제대로 설명해주지 않고 거절 시키세요? 한번 비자 신청할 때 마다 드는 돈만 20 만원 가량인데 이유도 제대로 듣지도 못하고 거절 당하는 것. 영어가 국내에서 절실히 필요해서 배우려 가는게 뭐가 그렇게 의심쩍고 잘못되었길래 학생비자를.그런식으로 거절 시키는 지 그것도 왜 갑자기 거절율이 그렇게 높아진건지. 미국학교에서는 오히려 비자 발급 도와주려고 난리고 정작대사관에서는 이유도 알려주지.않고 거절시키는 것. 정말 이해가 안되고 어이가없습니다. 노란색 종이에 거절사유 체크 얘기도 더욱 더 말이 안되네요. 재정도 $40000 이상에 보증인도 충분히 있던 상황이었는데 도대체 무슨 미국비자 법에 맞추어서 거절을 하길래 이유도 설명해주지않는 지 모르겠습니다.

    • 답변) 문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모든 비자 심사는 면접시 신청자 개별적으로 이루어 집니다. 비자거절시 신청자에게는 어느 법조항에 의해 거절이 되었음을 알려드리고 거절용지에도 거절 사유에 해당되는 법조항에 표시를 해서 드립니다. 저희 블로그에 안내된 대로 인터뷰시, 귀하가 이민의사가 없음을 증명할 수 없는 경우 영사는 214(b) 조항에 의해 비자를 거절할 것입니다. 영사는 신청자가 제출한 비자신청서를 자세히 검토하고 미국법조항에 따라 적용될 수 있는 모든 상황을 고려해서 개별적으로 심사를 합니다. 이 블로그는 모든 분이 내용을 보실 수 있는 공개된 블로그이므로 개인의 신상정보를 필요로하는 비자에 관한 질문이 있는 경우 신청자의 여권상의 영문이릉, 생년월일과 신청하신 비자종류를 문의내용과 함께 기재해서 support-korea@ustraveldocs.com 로 이메일 보내주십시오.
      감사합니다

      Q) Why does a consular officer refuse a visa without giving the specific reasons of refusal? What is so suspicious of the fact that I would want to go to the U.S. to study English that leads the officer to refuse my visa applications without any specific explanation? It costed me ₩ 200,000 for each visa application but when my visas were refused, I wasn’t given reasons for my visa refusals. I desperately need English skills in Korea. What causes the consular officer to suspect this intention and refuse the visa like this? Why refusal rates have been increased? The school in the U.S. is willingly assisting me on my visa application while on the other hand, the embassy is refusing my application without specific explanation. I just don’t understand whole things. The refusal reason checked on the refusal letter does not make sense either. I have more than $40000 financial aid and a financial sponsor but I don’t understand under what visa law I was refused without explanation of reasons for refusal of visas.

      B)Thank you for your inquiry. Please be assured that all visa adjudications are made on a case-by-case basis at the time of the interview. If denied a visa, the applicant is given a reason based on the section of law which applies, and the refusal letter indicate the provision of the law under which the applicant’s visa is refused. As explained in our blog post, if, in the course of the interview and based on the information available, the consular officer is not convinced of your intention, then you may be refused under a section of the law called 214(b). Please be assured that the officers thoroughly review every visa application and adjudicate based on individual merits giving each applicant every consideration under U.S. law. Please note that this is a public blog, If you have further case specific inquiries, please send your name, date of birth, and type of visa applied to support-korea@ustraveldocs.com.
      Thank you.

  2. Kim, Minsu says: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에 F-1 학생 비자를 2번 거절 당한 학생입니다.
    저는 4학년 1학기까지 이수를 하였고, 졸업까지 한 학기가 남았습니다.
    이후 대학원에 진학하려고 생각 중입니다.
    대학원에 진학하기 위해서는 토플84점 이상과 수준 높은 영어 실력이
    필요하여 미국 어학연수를 준비하는데,
    비자 거절을 당하였습니다.
    또한, 저와 아버지의 통장 은행 잔고 약 7,000만원[USD about $70,000]
    를 제시하였고, 아버지 소유의 집 1채와 감귤과수원 4곳의 토지대장을
    제시하였습니다.
    하지만, 경제적 기반이 미국에서 1년 공부하기에 부족하다고 하면서
    거절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제가 작년에 필리핀 3개월 어학연수 및 5개월 동안 봉사활동과
    여행을 다녔는데, 이 또한 짧은 단기 어학연수 3개월을 하였는데
    왜 영어를 못하냐고 하면서 이해가 안된다 하더군요.
    미국 내에 불법 체류자 등으로 인해 사회적 문제가 된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저 같은 경우에는 너무 괴롭고 아쉽네요.
    이 경우엔 어떻게 준비해야 되는지 궁금하네요.

    • Q. Hello,
      I am a student who was refused of F1 visa twice this time.
      I finished the course until 1st semester of senior year at college and just one semester left for graduation.
      Afterwards, I am planning to enter a graduate school.
      It requires a score of above 84 for TOEFL and high level English proficiency so that I would be admitted to a graduate school.
      In the process of preparing for language training in U.S, I was refused of a visa.
      I submitted about $70,000 of my father’s and my bank balances, a certificate of a house owned by my father, and land register of 4 tangerine fruit farms.
      However, I was refused the reason that it was lack of financial ties to Korea for studying one year in U.S.
      In addition, I went to Philippines for three-month language training, five-month voluntary activity and travel. Consular officer didn’t understand why I cannot speak English, in fact, it was only 3 month short-term language training.
      I know that it could be a social problem caused by illegal resident in U.S but I am very frustrated of it.
      I am curious that how I will prepare for a visa.

      A. Thank you for your inquiry. As you stated you were found ineligible under Section 214(b) of the Immigration and Nationality Act (INA) which states that certain categories of visa applicants are presumed to be intending immigrants until they can establish otherwise “to the satisfaction of the consular officer.” Successful visa applicants overcome this statutory presumption be demonstrating sufficiently strong family, social, economic, and professional ties to a residence abroad that would compel them to return to a life overseas after a temporary stay in the United States. The law places the burden of proof on each applicant, who must qualify based on their individual facts and circumstances.

      Please note that denial of a visa under Section 214(b) does not in any case represent a permanent ineligibility. If in the future you believe that there have been significant changes with respect to concerns described above, or you believe that important information was not presented at the time of the application, you are welcome to apply again for a visa at such time according to the instructions on the letter you received on the date of the interview. If you decide to reapply, you must be able to establish that the additional information or change in circumstances qualify you for a visa.

      A. 문의 주셔서 감사합니다. 귀하께서 말씀하신대로 귀하는 이민법 214(b)항에 의하여 거절되었습니다. 이민법 214(b)항에 의하면 영사는 영사가 납득할만한 본국에서의 확실한 기반이 있음을 증명하기 전까지 모든 비자 신청자에게 미국에 이민 의사가 있는 것으로 간주해야 합니다. 따라서 모든 비자신청자는 미국에서의 단기 체류 후 본국으로 돌아올만한 본국에서의 확실한 가족, 사회, 경제적 기반 그리고 고용상태 등을 증명하실 수 있어야 합니다. 이 법에 의하면 각 개인의 여건이나 상황에 따라 비자를 받을 자격이 있다는 것을 신청자 본인이 증명하셔야 합니다.

      214조 b항에 의거한 비자거절은 영구적인 결정이 아닙니다. 본인의 신상에 대한 새로운 사실이 있거나 전반적인 상황이 크게 달라졌다고 생각하시면 언제든지 재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의 현재 가족관계, 사회적 경제적인 상황이 크게 변하였거나, 처음 비자면접에서 제시하지 않았던 반증할 만한 사실이 있는 경우에만 재신청을 하도록 당부드립니다.

  3. LEE JUNG MIN says:

    안녕하세요..저는 이번에 비자 거절을 2번 받은 직장인겸 학생입니다.
    이번에 좋은 기회로 회사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수있는 어학연수를 보내주는데 어제 전 214(b)미국 어학연수를 가는걸 설득시키지 못했다라는
    이유로 거절되었습니다.
    사회적 경제적 기반 다 통과했고 또 어학연수후 회사로 복귀해야하는
    이유로 분명한데 왜 이리 힘들게 거절되는지…
    도대체 제가 몰 더 준비해야 할까여?
    시간적 정신적으로 너무 힘드네여..
    얼릉 독하게 어학연수후 복귀후 할거도 많은데..
    답변좀 부탁드립니다.

    • 비자 심사관은 미국 이민국적법 제 214조 b항 규정에 따라 비자 신청자가 국내에 안정적인 기반이 있다는 증거자료를 제시하기 전까지 모든 신청자를 이민 의사가 있는 것으로 간주해야 합니다. 따라서 모든 비자 신청자들은 본인이 미국 여행 후, 반드시 귀국할 의향이 있다는 증거자료로, 본인의 가족 관계, 사회적 기반, 고용 상태, 그외의 경제적인 안정도에 관한 근거를 서류로 충분히 제시하셔야 하며, 신청자의 신용증명, 여행기록과 여행일정이 신청자의 비자자격에 적합한지를 보여주셔야 합니다. 신청자는 증명을 위한 책임을 지셔야 하며, 개인마다 각기 상황이 다르므로 어떤 수준이 적정 수준이냐에 대한 모범답안은 없습니다.

      214조 b항에 의거한 비자거절은 영구적인 결정이 아닙니다. 본인의 신상에 대한 새로운 사실이 있거나 전반적인 상황이 크게 달라졌다고 생각하시면 언제든지 재신청 하실 수 있습니다. 재신청에 관한 안내는 비자거절 당시 받으셨던 거절용지와 대사관 홈페이지http://korean.seoul.usembassy.gov/visas_214b_reapplication.html 에서도 받으실 수 있습니다. 귀하의 현재 가족관계, 사회적 경제적인 상황이 크게 변하였거나, 처음 비자면접에서 제시하지 않았던 반증할 만한 사실이 있는 경우에만 재신청을 하도록 당부드립니다.

      (English)
      Hello,
      I am an employee and also student who was refused twice recently. I got a good chance to take a language training that was approved from my company this time.
      However, failure to prove the reason of language training was resulted in 214b refusal.
      Even though I met a requirement of social, economic ties to Korea and had an apparent motive to resume to my work after language training, why was I refused?
      What else do I need to prepare? I am tired out by time and mentally.
      I have a lot of things to do after return from language training.
      Please give me a reply.

      Section 214(b) of the Immigration and Nationality Act, as amended (INA), states that all visitor and student NIV applicants are presumed to be intending immigrants until they can establish otherwise “to the satisfaction of the consular officer.” Successful visa applicants overcome this statutory presumption by demonstrating sufficiently strong family, social, economic, and professional ties to a residence abroad that would compel them to return to a life overseas after a temporary stay in the United States, and by showing that their credentials, travel history and intended plan of travel qualify them for a visa. The law places the burden of proof on each applicant, who must qualify based on their individual facts and circumstances.

      Please note that denial of a visa under Section 214(b) does not in any case represent a permanent ineligibility. If in the future you believe that there have been significant changes with respect to concerns described above, or you believe that important information was not presented at the time of the application, you are welcome to apply again for a visa at such time according to the instructions on the letter you received on the date of the interview. You may also refer to our website under “Ineligibilities” at http://seoul.usembassy.gov/visas_ineligibilities.html. If you decide to reapply, you must be able to establish that the additional information or change in circumstances qualify you for a visa.

  4. Younmi Kim says:

    My F1 visa application was rejected twice only because I have two kids in the age to start schooling. The consular officer said they were sure that I would send my kids to the public school in the USA and stay there until they finish their study. I don’t have any reason or intention to do it. I just wanted to travel with my kids and mom to my brother’s house in the USA. While we stay there for about 4 months, I wanted to study in the language center because I wanted to study in USA once. It’s just 10 to 12 weeks. While I study, my kids can go to school or not, I don’t decide yet. They can just spend time as going to a park or community center for swimming. They can enjoy before starting the school life from next year. But my plan was destroyed….My mom and kids are really disappointed….

    저에게 취학연령의 자녀가 2명 있다는 이유로 저의 F1비자 신청이 두번 거절되었습니다. 영사님께서 제가 미국에서 아이들을 공립학교를 보내고, 아이들을 그곳에서 계속 공부시킬 의도가 있는 것으로 판단하셨습니다. 저는 그럴 이유나 마음이 없습니다. 저는 저의 오빠가 살고 있는 미국으로 저의 아이들과 어머니와 함께 여행을 가고 싶었을 뿐입니다. 거기서 약 4개월을 지내는 동안 저는 언젠가 미국에서 한번쯤 공부해보고 싶은 마음이 있어 어학원에서 10-12주 정도 공부하려고 했습니다. 제가 공부하는 동안 제 아이들이 학교에 갈지 안갈지는 아직 결정하지 못했습니다. 아이들은 공원이나 커뮤니티 센터 등의 수영교실에서 시간을 보낼 수도 있습니다. 내년에 학교에 입학하기 전에 즐거운 시간을 보낼수 있게 해주고 싶었습니다. 그러나 저의 계획은 모두 수포로 돌아갔습니다. 저의 어머니와 자녀들의 실망이 매우 큽니다.

    • Thank you for your inquiry. As you stated you were found ineligible under Section 214(b) of the Immigration and Nationality Act (INA) which states that certain categories of visa applicants are presumed to be intending immigrants until they can establish otherwise “to the satisfaction of the consular officer.” Successful visa applicants overcome this statutory presumption be demonstrating sufficiently strong family, social, economic, and professional ties to a residence abroad that would compel them to return to a life overseas after a temporary stay in the United States, and by showing that their credentials and intended plan of travel qualify them for a visa. The law places the burden of proof on each applicant, who must qualify based on their individual facts and circumstances. I hope you find this information helpful.

      문의 주셔서 감사합니다. 귀하께서 말씀하신대로 귀하는 이민법 214(b)항에 의하여 거절되었습니다. 이민법 214(b)항에 의하면 영사는 영사가 납득할만한 본국에서의 확실한 기반이 있음을 증명하기 전까지 모든 비자 신청자에게 미국에 이민 의사가 있는 것으로 간주해야 합니다. 따라서 모든 비자신청자는 미국에서의 단기 체류 후 본국으로 돌아올만한 본국에서의 확실한 가족, 사회, 경제적 기반 그리고 고용상태 등을 증명하실 수 있어야 합니다. 본인의 자격 증빙과 더불어, 앞으로의 여행계획 등이 고려됩니다. 이 법에 의하면 각 개인의 여건이나 상황에 따라 비자를 받을 자격이 있다는것을 신청자 본인이 증명하셔야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Comments are closed.